[허니와 클로버]의 진정한 목적

|
애니판으로 1화와 2화를 본후 너무 재미있어서
그길로 후다닥가서 빌려온 "허니와 클로버" 단행본들
그러나 그들의 진정한 목적은 따로 있었으니...


하구를 위협하는 다가오는 어둠의 그림자



정체는 바로 루희마마!




하구촹은 구사일생으로 살아났으나 2,3,4,5권은 그렇지못하고

한목숨바쳐 루희마마의 팔받힘대가 되어버리다 두둥-




조금 딱딱한 기분이 없지않지만 나름다로 편하냐옹

기대고 있기에는 완벽하냐옹




응? 불렀냐옹?

'love of my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어가있기 편하기만하다면  (8) 2012.01.16
바나나가 좋은 비군  (8) 2012.01.13
[허니와 클로버]의 진정한 목적  (6) 2012.01.12
상자의 변천사  (4) 2012.01.02
강철의 냐옹술사  (6) 2011.12.17
10년후의 잔고  (6) 2011.12.12
Trackback 0 And Comment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