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과 산타 - 즐거운 사진들

|
모든사진의 출저는 Globe And Mail


희안하게도 평상시에 동경하던 대상이여도 직접보면 무서워지는것이 산타
그리고 알것같으면서도 알수없는것이 아이들의 심리 훗훗


무서워서 울고




무서워서 피하고




무서워서 도망가고

(이사진 대박 크크크큭)

크고 빨간것이 나를 잡아가려하고 있어! 엄마 살려줘요!




만만세!

산타 손목시계가 인상적




아이는 무서워하고

산타는 지쳐있고




엄마되시는분이 전패션디자이너이셔서 성탄을 맞이하여 일부러 재미있는 무늬의 성탄옷을 가족이 맞추어입었다고함

정말로 재미있네




형은 나름대로 의젓하고 동생은 울고




아이가 좀 크면 그래도 울지는 않는듯




아이의 자세와 산타의 표정이 조화를 이루는구려




두살반인 Amelia양은 산타를 밀어내고 자신의 아빠를 의자에 앉혔다고함

불쌍한 산타 옆에서 뒷배경중




애덜은 울고 또울고




부모도 지치고 산타도 지치고




대박나게 울고있지만 옆의 장식이 이쁘니까 괜찮을지도




산타의 무릎에 앉는것을 심하게 거부하다 엄마의 모자를 찢었다고 함




쥬디덴치!!!!!!!

(아이의 아빠가 인정했음)




이쁘게 옷입고 머리띠까지 했는데 울고있구려




동생은 어리둥절

언니는 별로 관심없는듯




열다섯장이 들어있는 cd를 받았는데 그중에서 제일 잘나온 사진이라고 함


크크크큭 나중에 아이들이 커서 사진을 보면 재미있을듯






본인은 아이를 낳거나 키울예정이 전혀없으니 별로상관없지만
아주만약에 어마어마한 부자가 되어 아이를 입양하게된다면
아이에게는 처음부터 산타가 없다고 말할예정
매년말을 선물받는다는 꿈으로사는 아이들에게
그기회를 안겨다주지않으니 잔인하다고도 하겠지만
결국 산타라는 거짓을 가르치는 첫걸음이 아닐까생각
게다가 산타가 사실은 존재하지않는다는것을 깨달은순간은
아이들에게는 크나큰 충격에 좌절하기마련
(↑개인경험담. 완전 OTL자세 나왔음)
하지만 다른이들의 믿음을 존중하는것도 알려주어야하니
학교라던곳에서 칭구들에게 '산타는 없다'라고 우기고다니지말라고 잘 알려주어야할듯

애덜키우는것은 역시나 귀찮구로
(그래서 유라는 오직 냐옹과 멍멍과 함께
얼마나 편한가
산타따위 안가르쳐도되고
심지어는 화장실도 혼자서 잘해요
어익후 이쁜것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random though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일신인님께 받은 선물  (8) 2011.12.25
Kepler-22b  (8) 2011.12.18
아이들과 산타 - 즐거운 사진들  (8) 2011.12.13
빙고님으로부터 받은 멋진 성탄선물  (8) 2011.12.09
숨은유라찾기?!  (8) 2011.12.01
안경이란것이 원래 이런 느낌이였던가  (8) 2011.11.30
Trackback 0 And Comment 8